서핑을 시작하고자 하는 모든 분들께…

 

YESiSURF.com에 방문하는 분들 중 많은 분들이 이제 막 서핑이란 걸 알게되었고 자연스럽게 서핑에 관심이 생겨서 YESiSURF.com을 찾으셨을거예요.

물론 그냥 인터넷에서 여기저기 돌아다니다가 우연찮게 YESiSURF.com을 발견한 분들도 있을거구요.

어떤 경로로 YESiSURF.com을 찾았든지 간에 이 글을 보면서 서핑 세계에 입문하겠다고 마음을 먹었다면 여러분은 정말 행운아 입니다.

진심으로 축하드립니다.

 

왜냐구요?

 

서핑은 평범하고 특별할 것 없는 여러분의 인생을 완전히 특별하게 바꿔버릴거니까요.

서핑 배우기
<강원도 양양 기사문 해수욕장>

물론 자신의 인생이 이미 특별하다고 생각하고 있다면 서핑은 그 특별한 인생을 더욱 더 특별하고 다르게 만들겁니다.

 

주위 사람들이 저에게 제 인생에 있어서 가장 큰 전환점이 언제였냐고 물어보면 저는 주저 없이 2009년이고 그 때 시작한 서핑이 저와 제 인생을 완전히 바꿨다고 얘기합니다. 

서핑 배우기
<2009년 8월 호주 누사>

 

그만큼 서핑은 특별할 것 없던 제 인생을 너무나 특별하게 바꿔버렸고 대부분의 서퍼분들이 저와 비슷한 경험을 합니다.

제가 왜 이렇게 서핑에 대해서 찬양을 하는지는 일단 바다와 서핑보드에 몸을 던져보시면 이해하게 될겁니다.

특히, 처음 파도를 탔을 때의 그 느낌은 정말 말로 표현하기 어려워요. 사람이 자유롭게 하늘을 날 수 있다면 그 하늘을 날 때의 느낌이 바로 파도를 탈 때의 느낌과 비슷하지 않을까 하는 생각이 듭니다.

서핑, 배우고는 싶은데 아직 뭘 어떻게해야되는지 모르겠다면 제가 지금부터 자세히 설명드릴테니 한 글자도 빼놓지 말고 정독하세요.

 

어떻게 시작해야되냐구요?

그냥 이번 주말이나 다음 주말에 가까운 서핑 포인트로 주말 여행 가듯 떠나세요.

서핑은 외국에서만 할 수 있는 거 아니냐구요?

전혀 그렇지 않습니다. 우리나라에도 서핑을 배우고 즐길 수 있는 곳이 정말 많이 있습니다.

10여년 전에 이미 1세대 서퍼분들이 국내에서 서핑을 시작했으며 현재는 그 분들 덕분에 서핑을 할 수 있는 곳이 많이 개발 되어있습니다.(국내 서핑 포인트)

서울 근교에 살고 계신다면 강원도 양양의 기사문 해수욕장이나 죽도 해수욕장 또는 태안의 만리포 해수욕장을 추천드리구요.

서핑 배우기
<강원도 양양 기사문 해수욕장>

서핑 배우기
<태안 만리포 해수욕장>

부산이나 부산 근처에 살고 계신다면 송정 해수욕장으로 가세요.

그렇게 멀리까지 갈 시간이 없다구요?

그건 다 핑계예요.

서핑을 정말 해야겠다는 마음가짐을 먹었다면 딱 한 주만 서핑을 제 1순위로 생각해 보세요

눈 딱 감고 한 주 정도만 다른 약속 잡지 말고 제 말 듣고 한 번 가보세요.

정말 새롭고 신선한 경험을 하게 될겁니다. 

이미 한국에도 많은 분들이 서핑을 하고 계시고 잘 알려진 서핑 포인트(Surf Town)에 가면 서핑샵도 많이 있기 때문에 이들 중 어디를 가든 큰 어려움 없이 서핑을 배울 수 있어요.

물론 YESiSURF.com을 통해서 기본적인 것을 습득해서 가면 훨씬 더 쉽게 배울 수 있습니다.(기초정보서핑 배우기)

 

파도가 너무 작으면 어떻하냐구요?

처음 시작하는 날은 파도가 너무 크지만 않으면 다행이예요. 서핑을 처음 배우는 날은 파도가 작아야되요. 그렇지 않고 파도가 너무 크면 배우기도 어렵지만 가르치기도 참 힘듭니다. 처음 배우러 간 날 파도가 작다면 운이 좋은 겁니다.

그래도 혹시나 걱정이 된다면 서핑을 배우러 가는 지역에 있는 서핑샵에 미리 연락해서 물어보세요. 이번 주말 파도가 서핑 배우기에 어떤지요. (서핑샵 연락처는 각 서핑 포인트 소개글에 있습니다. 국내 서핑 포인트)

 

아직 준비가 안되었다구요? 뭐 사야될건 없냐구요?

아니요. 마음만 준비되었다면 이미 준비는 다 된거예요. 특별히 준비할 것도 없어요.

그냥 평소에 친구들이랑 바다갈 때 가져가는 것들만 챙겨가세요. 수영복, 선크림 뭐 이런 것들이요. 

이제 막 서핑을 시작했는데 장비가 없는 것은 당연하죠. 서핑샵에서 하루 렌트하면 됩니다.

이렇게 딱 하루 또는 이틀만 한번 시간내서 서핑 여행 다녀와보세요. 모든 것이 변할겁니다.

일주일 내내 회사/학교에 있는 동안 지난 주말에 탔던 파도 생각만 나고 하루 빨리 주말이 와서 “그 먼 곳”을 또 가고 싶어 좀이 쑤십니다.

이렇게 몇 번 다니다 보면 3~4시간 거리는 멀다고 생각하지도 않아요. 서울에서 강원도를 옆집 드나들 듯이 다니게 됩니다.

그만큼 서핑이 재밌기 때문이죠.

  서핑 배우기

이렇게 매달 두 세번씩 일년동안 서핑을 다니다보면 어느 순간 나 자신이 참 많이 변했다는 것을 느끼실 때가 올겁니다.

예전같이 사소한 것들 때문에 걱정하고 사람들과 다투고 스트레스 받고 그랬던 나는 온데간데 없을 거예요.

정말 새로운 나를 만나게 될겁니다. 어느새 서퍼가 되어버린 자기 자신을요.

서핑 배우기 

그 때쯤 되서 이 글에 댓글 하나만 달아주세요. 여러분의 인생을 바꾸는데 도움을 줘서 고맙다구요.

1년 뒤에는 이 글에 많은 댓글이 달리기를 기대합니다.^^

 

댓글 남기기

서핑 포럼 최신 글